Quantcast

지구로 접근 중인 아틀라스 혜성, 육안으로도 관측 가능…볼 수 있는 시기는 언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최근 발견된 혜성이 지구를 향해 다가오고 있어 지구에서도 이를 관측할 수 있을 전망이다.

지난해 12월 처음으로 관측된 아틀라스 혜성(C/2019 Y4)은 현재 지구를 향해 빠르게 접근하고 있다.

지난 2월 경부터 전 세계 아마추어 천문학자들을 비롯해 혜성 사냥꾼들이 아틀라스 혜성을 관측하고 있는데, 초기에는 17등급에 불과했던 혜성의 밝기가 8등급까지 높아졌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3월 들어서는 아예 4등급 수준으로 밝기가 밝아졌다. 혜성이 태양에 가장 가까워지는 근일점은 5월 31일로 예상되는데, 때문에 4~5월은 아틀라스 혜성을 관측하기 가장 좋은 시기로 예측되고 있다.

이 시기에는 육안으로도 관측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는데, 천문학자들은 겉보기 등급이 3등급에서 -6등급으로 예상 중이며, 일부 지역에서는 최대 -12.5등급의 밝기로 빛날 것으로 예상된다.

때문에 운이 좋다면 대낮에도 혜성을 관측할 수 있을 전망이다.

6,000년 주기로 돌아오는 아틀라스 혜성은 큰곰자리에서 관측이 가능했는데, 4월 들어서는 기린자리 쪽으로 이동한 상태다.

5월 12일에는 페르세우스자리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