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군복무’ 장근석 모친, 역외탈세 혐의로 불구속 기소…수십억원대 소득신고 누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장근석의 모친이 역외탈세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고 알려졌다. 

1일 법조게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 13부는 지난달 30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조세포탈) 혐의로 장근석의 모친 전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알려졌다. 

장근석의 소속 기획사로 알려진 트리제이 컴퍼니는 대표자가 장근석의 모친 전씨로 되어있으며, 조세범처벌법 위반 혐의로 함께 기소됐다. 
 
장근석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모친은 장근석이 해외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수입을 홍콩에서 인출하거나 사용하는 방식으로 수십억원의 소득, 신고를 누락해 탈세를 한 혐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씨는 2012년 일본 매출 53억원을 홍콩에서 개설한 계좌로 인출, 10억원의 법인세를 회피했고 2014년 5억원 가량의 돈 역시 같은 방식으로 인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장근석은 2018년 7월 훈련소에 입소했다. 당시 양극성 장애로 4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고, 남자 연예인 중 32세까지 군 입대를 미루며 한차례 주목을 받았다. 

현재 장근석은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근황이 알려졌으며, 모친은 2014년에도 수입을 신고하지 않은 혐의를 받은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