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조병규♥‘김보라, "소주-라면 먹고 부은 내 모습"…소소한 근황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김보라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의 근황을 직접 전했다. 

31일 김보라는 인스타그램에 "#untiltomorrow"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보라가 살짝 부은 모습으로 뽀얀 얼굴과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또한 부은 눈에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하는 김보라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김보라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왜 이렇게 귀여워 부어도 귀엽다", "얼굴이 부으면 귀여워지네요?", "너무 귀여워요 순두부같애" ."아이구 귀여워", "언니 아기같아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김보라는 지난해 tvN ’그녀의 사생활’ 종영 이후 지난달 종영한 채널A ‘터치’에서 주상욱과 함께 호흡을 맞췄다. 종영 이후 현재 차기작을 검토중이라고 알렸다. 조병규 역시 지난 2월 종영한 SBS ‘스토브리그’ 이후 차기작을 검토중이라고 전했으며, 향후 행보에 기대를 더했다. 

김보라와 조병규는 지난해 종영한 JTBC ‘스카이캐슬‘에서 김혜나, 차기준 역으로 만나 이후 수차례 열애설이 불거지며 공식 열애를 인정했다. 이후 결별설이 일기도 했지만 조병규는 ‘스토브리그’ 종영 인터뷰에서 연인 김보라와 잘 만나고 있다고 전하며 결별설을 일축한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