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JYJ 김재중, 만우절에 전한 코로나19 확진 소식에 '충격' (+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JYJ 멤버 김재중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밝혀 논란이다. 일각에서는 4월 1일 만우절에 전해진 충격적 소식에 지나친 장난을 친 것이 아니냐고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1일 김재중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코로나19호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며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 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개인의 행동이 사회 전체에 끼치는 영향이 얼마나 큰지 저로 인해 또 감염됐을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이라고 사과했다.
 
김재중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재중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그는 "나는 아니겠지라는 마음으로 지내왔던 바보 같은 판단이 지금의 나를 만들어 버렸다"며 "한 병원에서 입원해있다"고 상황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김재중은 "많은 과거를 회상하며 감사함과 미안함이 맴돈다"며 "하고 싶은 이야기가 너무 많다. 너무 많은 사람들이 보고 싶다"고 토로했다.
 
이 소식을 접한 팬들은 "이게 사실인가요? 너무 충격적이네요" "오빠 괜찮아요? 걱정됩니다" "크게 아픈게 아니길 바랍니다. 몸 조심하세요"라며 그의 안위를 걱정했다.

반면 누리꾼들은 "만우절 장난같지는 않은데 저걸로 거짓말하면 매장될듯" "뭘 부주의한거야 대체" "주의받은 모든걸 무시했다는게 무슨 말이야? 사실이든 아니든 욕먹을 행동을 한건 맞는 듯" "연예인이라고 숨기지 말고 동선 접촉자 다 공개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일부 누리꾼들은 그의 번역어체를 미루어 해킹된 것이 아니냐는 의심을 전하기도 했다.

가수 뿐 아니라 연기자로서도 영역을 넓히며 인정받은 김재중은 최근 일본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소속사는 "현재 김재중이 일본 활동 중이어서 상황을 파악 중"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그는 과거 동방신기 멤버 영웅재중으로 활동한 바 있다.

이하 김재중 인스타그램 전문.
 

저는 코로나19호 바이러스에 감염됐습니다.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 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였습니다.

개인의 행동이 사회 전체에 끼치는 영향이 얼아나큰지..
저로 인해 또 감염됐을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입니다.

나는 아니겠지라는 마음으로 지내왔던 바보 같은 판단이 
지금의 나를 만들어 버렸습니다.
한 병원에서 입원해있습니다.
많은 과거를 회상하며 감사함과 미안함이 맴돕니다


하고 싶은 이야기가 너무 많아요..
너무 많은 사람들이 보고 싶어요..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