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울아산병원 1인실 있던 9세 아동, 코로나19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황선용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아산병원 1인실에서 입원치료를 받던 9세 여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아산병원 관계자는 31일 "오늘(31일) 9세 아동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게 맞다"고 말했다.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이 환자는 뇌실 내 출혈로 지난 3월26일 소아신경외과 환자로 입원했다. 이 환자는 미열 증세도 있어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이 관계자는 "입원 당시엔 1인실로 입원했으며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중간에 병실을 이동했고 이 때까진 음성이었다가 다시 1인실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양성 판정이 나왔다"며 "양성 판정이 나왔을 땐 1인실에 있을 때였다"고 말했다.

서울아산병원은 "고도 음압격리병실로 이동한 상태"라며 "역학조사관이 현장에서 접촉자 확인 등 조사를 진행 중이다"라고 말했다.

서울아산병원은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되지는 않았다. 환자 도착 시 방문력 등을 확인하고 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