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서구, 공사장 안전 SNS로 실시간 관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성민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이달부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밴드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건축공사현장을 관리한다고 30일 밝혔다.

구는 효율적인 공사장 관리를 위해 지난달 SNS 밴드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을 개설하고 이달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은 인허가 담당 공무원과 신축공사 시공, 감리자가 가입대상이다. 착공신고를 할 때 인허가 담당 공무원이 공사 관계자의 동의를 얻어 밴드 가입을 안내하고 승인 절차를 진행한다.

공사현장에서 사고·재난, 재해 발생 시 상황과 대응 내용이 실시간으로 게시된다. 댓글 등으로 건축 관계자와 구가 정보를 빠르고 쉽게 교환할 수도 있다. 건축공사 관련 법령, 지침 등 개정 사항 공유와 소음, 비산먼지 등 건축 민원 대처에도 활용된다.

구는 6월까지 연면적 1만㎡ 이상인 대형건축공사장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이후 운영 중에 발생되는 문제점 등을 개선해 7월부터는 연면적 2000㎡~1만㎡ 미만인 중형건축공사장까지 확대된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