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울산시교육청, 800명 넘는 학교 보건인력 추가 배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윤교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울산시교육청은 코로나19에 대한 신속한 대응을 위해 한시적으로 추가 보건인력을 배치한다고 30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초·중·고·특수학교에 100% 배치해 있는 보건교사에 더해 학생 수 800명 이상인 초등 34교, 중 5교, 고 6교 등 총 45개 학교에 추가 보건인력을 배치한다.

지원인력은 채용일로부터 4개월간 업무를 수행하며,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연장될 수 있다.

이들은 학생들의 안전관리를 위해 보건교사를 도와 발열체크, 손소독 및 마스크 착용 지도, 유증상자 발생 시 신속한 대응 등의 업무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교육청은 45개교에 모두 4억2750만원을 지원한다.

보건인력 채용은 해당 학교별로 추진하며, 지원조건은 간호사 면허증 소지자 또는 간호조무사 자격증 소지자이다.

선발은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치며, 상세한 공고문은 각급학교 홈페이지나 시교육청 홈페이지/채용정보/인력풀을 참고하면 된다.

노옥희 교육감은 "코로나19로 격무에 시달리고 있는 보건교사들을 돕고 학교 현장에서 신속하고 선제적인 대응체계를 갖출 수 있도록 보건업무인력을 지원하게 됐다"며 "힘든 시기지만 교직원들이 상호 협업을 통해 학생들의 안전에 총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울산시교육청은 교육청 자체예산 30억원을 들여 지난해 보건교사가 없는 학교에 정원외 기간제 교사를 채용해 모든 학교에 보건교사 배치를 완료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