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부산 서구, 전 구민에게 1인당 5만원 재난지원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박수철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부산 서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전 구민에게 1인당 5만원의 재난기본소득지원금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구는 구의회와 긴급 간담회를 열어 이해와 협조를 구하고,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조례제정 및 예산편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원도심 지역 소상공인을 비롯한 주민들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많은데, 이를 극복하기 위해 서구는 11만 구민에게 55억원을 긴급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소상공인 긴급민생지원금 20억원을 포함하면 총 75억원이 구민들에게 지원되는 셈이라고 구는 전했다.

구는 예비비, 행사성 경비 등을 절감해 긴급지원금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 재난기본소득지원금은 오는 4월 중 동 주민센터를 통해 신청하고, 5월 중 지급된다.

구는 "다양한 지원정책이 쏟아지는 만큼 주민들이 불편하지 않고 접촉으로 인한 감염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면서 "주민들을 위한 마스크 지원 및 방역에도 전염을 다해 코로나19 확산을 저지하고 경제위기 극복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