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대전시, 코로나19 완치율 50% 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박수철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대전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율이 30일 처음으로 50%를 넘었다.

이날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2일 첫 완치자가 나온 이후 34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현재까지 모두 18명이 완치 판정을 받았다. 사망자는 한 명도 나오지 않았다.

현재 남은 환자 16명은 각각 충남대병원(13명)과 보훈병원(1명), 국군대전병원(1명)에 분산 치료 중이며, 병원퇴원 후 자가격리 중인 1명을 포함하면 완치자 수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시는 충남대병원 중심으로 이뤄지던 환자 치료를 17일 이후 감염병전담병원인 보훈병원과 대전제2노인전문병원으로 다원화하고, 회복기 환자는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이송하는 방식으로 환자를 관리중이다.

이강혁 시 보건복지국장은 "시는 사망자 없이 완치자 수가 50%를 넘어선 것은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시민들의 자발적인 협조와 국가지정병원인 충남대병원과 감염병전담병원, 시가 유기적 협력을 통해 환자를 관리해 온 결과"라고 자평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대한 적극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