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한번다녀왔습니다’ 차화연, 이초희와 파혼한 지일주에게 "우리 다희가 너무 귀해서 못준다. 행시? 머리에 똥만 들어서 이 싸가지 없는 자식아"라고 ‘사이다 폭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차화연이 이초희와 파혼한 지일주 만나러 갔다가 사이다 폭언을 하고 돌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29일 방송된 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영달(천호진)과 옥분(차화연)이 막내딸 다희(이초희)가 영훈(지일주)와 결혼식날 파혼을 해서 돌아오고 속상해 하는 모습을 보여줬고 영달(천호진)과 옥분(차화연)은 결혼식 날 짐을 싸들고 혼자 집으로 온 다희(이초희)에게 파혼의 이유를 물었다.

 
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방송캡처
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다희(이초희)는 결혼식을 마치고 신랑 영훈(지일주)과 호텔에서 짐을 풀었고 갑자기 친구들이 호텔에 왔다는 전화를 받고 함께 친구들을 만났다. 영훈(지일주)은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여자친구가 일어서서 나가자 "갑자기 머리가 아프다"며 일어섰다.

다희(이초희)는 마침 가방에 있었던 진통제를 주기 위해 영훈을 따라 나갔고 영훈은 여자 친구와 키스를 나누고 있었는데 이를 본 다희는 충격에 빠졌다. 영훈은 자신이 바람을 피우다가 들켰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화를 내면서 "결혼은 모자란 애랑 하는 거라고 엄마가 말해서 너랑 결혼했다. 구질구질하게 네가 번듯한 직장이기를 해. 얼굴이 이쁘기를 해. 관두자. 관둬. 파혼하자"라고 했고 다희는 짐을 싸들고 결혼파티를 하는 친정 집으로 갔다.

영달(천호진)과 옥분(차화연)은 이웃과 친척들을 초대해서 잔치를 하고 있었고 다희(이초희)가 집으로 들어오자 경악을 하고 말았다. 다희는 옥분에게 영훈(지일주)가 바람을 폈고 폭언을 들었다는 말을 차마 하지 못하고 "그 사람이랑 살 자신이 없다"라고 자신의 탓으로 돌리게 됐다.

영문도 모르는 옥분은 다희를 때리고 울고불고 난리를 치면서 쓰러졌고 옥분(차화연)은 다희(이초희)가 결혼식 당일 날 파혼을 하겠다고 집에 오자 영훈(이일주)을 만나러 갔다.

나희(이민정)는 집으로 돌아가서도 다희(이초희)의 파혼 문제게 관심이 없는 남편 규진(이상엽)이 마음에 들지 않아서 대판 싸우게 됐다. 하지만 나희(이민정)은 달력을 보고 오늘이 배란일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규진에게 "빨리 샤워해. 나 배란일이야 빨리 해치우자"라고 말했다. 그러자 규진은 덤벼드는 나희를 보고 "방금까지 싸우고 난 그렇게 못해"라고 했고 "그럼 숙제한다고 생각해"라고 하며 쫓아갔다.

다음 날 나희(이민정)는 난임으로 더 이상 이렇게 살 수 없다는 생각에 불임 클리닉을 예약했고 규진은 술에 취해 떡이 된 어머니 윤정(김보연)을 집에 데려다 주느라 불임 클리닉에 가지 못했다. 다희(이초희)는 결혼 다음 날, 회사에 출근하려고 나섰고 옥분(차화연)은 다희를 방에서 나오지 못하게 가희(오윤아)와 준선(오대환)에게 지키라고 일렀다.

규진은 병원에서 홀로 기다리다가 돌아온 나희에게 "미안하다"고 했고 나희는 "어머니가 어떤 쇼를 했는데"라고 했고 규진은 "시어머니에게 쇼가 뭐냐?"고 따졌다. 규진은 예전에 유산을 했던 일을 꺼내며 나희 탓이라고 나희는 "그 동안 유산이 나 때문이라고 해서 피한 거구나. 미안하다. 그런 줄도 모르고 들이대서"라고 하며 방으로 들어가 버렸다. 

또 옥분(차화연)은 영훈(지일주)을 만나서 영훈은 옥분에게 "다희가 저랑 안 맞는 거 같다. 집에 데려갔는데 엄마에게 애교나 떨고 있으면 됐는데 주방에서 설거지만 하더라. 다희가 모자란게 많지 않아요 학벌도 그렇고. 여자로서 매력을 키우던가"라고 했고 옥분은 자리에게 일어났다.

그러자 영훈은 옥분에게 "화장실 가세요? 라고 물었고 집에 간다. 자식아. 이제 생각해보니까. 우리 다희가 너무 귀해서 못준다. 다리 풀어 자식아. 행시? 머리에 똥만 들어서 이 싸가지 없는 자식아"라고 사이다 폭어을 퍼붓고 밖으로 나갔다. 하지만 밖으로 나온 옥분은 울분이 가시지 않아서 눈물을 흘렸고 집에 돌아와서 다희가 설거지 하는 모습을 보고 "이 시간 이후로 설거지 하지마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한번 다녀왔습니다’는 바람 잘 날 없는 송가네의 파란만장한 이혼 스토리로 시작해 결국 사랑과 가족애로 뜨뜻하게 스며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등장인물은 송영달 역에 천호진, 장옥분 역에 차화연, 최윤정 역에 김보연, 강초연 역에 이정은, 송나희 역에 이민정, 윤규진 역에 이상엽, 송준선 역에 오대환, 송가희 역에 오윤아, 송다희 역에 이초희 양치수 역에 안길강, 정옥자 역에 백지원이 출연한다.

‘한번 다녀왔습니다’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00부작으로 알려졌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 ‘한번 다녀왔습니다’는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