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파주서 미국 출장 다녀온 30대 여성 코로나19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황선용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경기 파주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5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파주시는 탄현면에 거주하는 A(31·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서울에 주소를 둔 A씨는 지난 6일 미국 보스턴과 뉴욕 등을 방문한 뒤 18일 귀국해 탄현면 헤이리마을에 있는 친척의 사무실에 거주해왔다.

이후 서울 소재 직장으로 자신의 차량을 이용해 출퇴근했으며, 27일 검체 채취 후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직업 특성상 사무실에서 혼자 일했고, 귀국 후 코로나19 확산 분위기에 따라 주의를 기울인 덕분에 남편 외에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파주시는 A씨가 병원으로 이송 되는대로 자택과 동선에 대한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