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놀면뭐하니?’ 유재석 유산슬X 송블리 송가인, ‘홍도야 울지마라-이별의 버스 정류장’ 듀엣곡…유재석 하프 연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놀면 뭐하니?’에서 유산슬과 송가인이 '이별의 버스 정류장' 듀엣곡 컴백무대가 그려졌다. 

2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유희열, 이적, 피아니스트 김광민의 진행으로 지난 주에 이어 '방구석 콘서트' 특집으로 꾸미게 됐다. 

 
MBC ‘놀면 뭐하니?’방송캡처
MBC ‘놀면 뭐하니?’방송캡처


지난 방송 '방구석 콘서트'의 라인업은 밴드 혁오, 뮤지컬 맘마미아, 이승환, 지코, 장범준이 무대를 꾸몄다. 오늘 방송에서는 선우정아X새소년, 소리꾼 이자람, 힙합 레이블 AOMG 사이먼 도미닉, 그레이, 코드 쿤스트, 우원재가 라인업이다.

또한 배우 이정은과 함께 하는 뮤지컬 빨래 팀까지 다양한 문화 장르로 구성하게 됐고 전설의 듀오 처진 달팽이와 잔나비, 유산슬&송가인(유앤송)의 무대가 이어졌다. 힙합 레이블 AOMG가 무대에 올라 토요일 밤 안방극장에 후꾼한 에너지를 전달했다.

사이먼 도미닉의 Gott, Gray의 하기나 해, 119등 무대를 꾸몄고 AOMG군단 등장에 MC 유재석, 유희열, 김광민, 이적이 선글라스와 머니 건으로 힙합 스웨그를 보여줬지만 마치 회사 임원진 회식을 연상케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줬다.

인터뷰를 위해 모인 MC 군단과 AOMG는 막간 즉석 '사이퍼(Cypher)대결'을 펼쳤는데 사이퍼는 비트에 맞춰 여럿이 번갈아 프리스타일 랩을 펼치는 것을 이르는 힙합 용어이다. MC 군단과 AOMG는 방구석 콘서트의 기획으로 했던 만큼 모두의 근심인 '코로나19'를 주제로 랩을 하기로 했다.

먼저 사이먼 도미닉은 귀에 쏙 들어오는 '코로나19 예방법'을 랩으로 소개하며 모두의 박수를 받았다.  다음은 지명된 MC 민이 김광민은 갑자기 찾아온 차례에 당황한 모습을 보이더니, 뮤지션 답게 "코로나가 싫어 Yo Yo" 랩을 펼쳐 AOMG의 탄성을 자아내게 했다.

또한 감성 밴드 잔나비도 방구석 콘서트 무대에 올라 차트를 휩쓸었던 곡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으로 귀 호강 무대를 꾸몄다. 콘서트 세트를 그대로 가져온 동화 같은 무대는 '잔나비 월드'를 만들었다.

또 유산슬 1.5집 이별의 정류장 컴백 스테이지는 하프와 샹들리에, 커다란 액자가 인상적인 무대로 송가인과 한 팀이 되어 무대를 보여주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놀면 뭐하니?’ 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며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를 시작으로 '조의 아파트', '유플레쉬', '대한민국 라이브' 등을 통해 수많은 사람을 거치며 카메라에 담긴 의외의 인물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