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무한도전’ 출연한 정신과 의사 김현철, 27일 사망 소식에 ‘시끌’…과거 그루밍 성폭력 논란 재조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과거 ‘무한도전’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정신의학과 원장 김현철이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그러나 그의 사망에도 차가운 눈총이 계속되고 있다.

지난 27일 김현철이 사망한 사실이 전해졌다. 고인은 대구 ㄱ대학병원 장례식장에 안치된 것으로 확인된다.

고인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이후에도 거센 비난의 여론이 이어지고 있다. 이는 과거 논란에 휩싸였던 과거 행적들 때문이다.
MBC 'PD수첩' 방송 캡처

김현철은 지난해 5월 그루밍 성폭력 논란에 휩싸였다. 그루밍 성폭력은 자신의 위치를 이용해, 상대방의 심리를 지배하고 이뤄지는 성폭력을 의미한다.

그는 자신이 의사라는 점을 이용해, 상담 온 환자들과 간호조무사 등에게 강제추행 및 성폭력을 일삼핬다는 혐의로 고소당했다.

이들은 MBC ‘PD수첩’을 통해 그의 강제추행과 성폭력을 폭로했다. ㅣ이에 대해 김현철은 “성관계는 합의 하에 할 수 도, 비합의 하에 할 수 도 있다. 여자분이 당할 수 있지만 반대일 수 도 있다”며 자신이 피해자라 주장했다.

그러나 그 이후에도 환자와 상담을 통해 알아낸 정보를 자신이 운영한 카페에 발설하거나 환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사실이 밝혀져 대한신경정신의학회로부터 제명 당했다.

고인은 최근까지도 대구 수성구에서 정신건강의학과를 운영해왔던 것으로 전해진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