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민주당 제주도당 “도민에게 10만원씩 2달간 재난기본소득 지급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박동현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27일 연령과 소득에 관계없이 모든 도민에게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라고 촉구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이날 오후 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제주경제는 심각한 타격을 입고 있지만 제주도정은 선별적·차등적 지원을 전제로 논의만 하며 시간을 끌고 있다.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도의회 민주당 의원 일동은 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통해 모든 도민에게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것을 강력하게 요청한 바 있다”면서 “그럼에도 지속해서 시간을 끄는 것은 제주도민의 심각한 어려움과 불안을 철저하게 무시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제주도당은 “지난 2월 기준 주민등록인구 상 제주도민은 67만명으로, 도민 1인당 10만원씩 2달간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면 1340억원이 필요하다. 이는 제주도 재정역량 상 충분히 감당할 수준”이라면서 “그럼에도 이를 수용하지 않는 것은, 정치적 판단에 의한 것은 아닌지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경제위기 극복은 속도와 시간이 매우 중요하다. 지금은 최대한 재난기본소득을 빠르게 집행하는 것이 필요한 시기”라면서 “재난기본소득의 도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해, 이를 반영한 추경 예산안을 조속히 의회에 제출할 것을 강력하게 요청한다”고 촉구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