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석유공사, 코로나19 대응 유튜브 '비대면 사내소통' 호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황선용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유튜브 실시간 채팅방송을 활용한 '언택트(Untact) 소통'을 도입해 직원과 활발한 대화에 나서 호응을 얻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석유공사는 작년 초부터 매주 2회씩 양수영 사장 등 임원과 부서별 직원이 식당·카페 등에서 직접 만나 비상경영 현황, 향후 기업발전 방향 등 다양한 주제를 놓고 문답을 주고받는 소통 프로그램을 시행해 왔다.

그러나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여파로 기존 임직원 간 대면 대화방식을 더는 유지할 수 없게 되자, 공사는 대화 참여자가 직접 만날 필요가 없는 유튜브 채팅방송을 도입해 온라인 소통활동을 이어 가기로 했다.

지난 26일 이뤄진 언택트(비대면) 소통은 직원이 익명으로 의견이나 질문을 메모로 남기면 양 사장이 유튜브 방송에서 이를 하나씩 떼어 질문을 읽고 답변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대화에 참여한 직원은 양 사장의 라이브 방송을 보며 실시간 댓글을 달고 추가 질문과 돌발 제안을 했다.

양 사장은 그간 공사 경영상태의 정상화를 위해선 근본적인 체질 개선, 특히 기업문화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간담회를 열고 공사 구성원의 다양하고 참신한 의견 및 제안을 수렴해 왔다.

한편 석유공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근무 중 마스크 필수착용은 물론 사옥 엘리베이터 등 밀폐공간 내 대화를 금지하고 직원 대면 회의와 회식 등도 일절 금지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