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고양시, 28~31일 드라이브스루 방식 농산물 판매장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최현우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위한 선별 진료소에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도입해 해외 각국의 높은 관심을 받은 경기 고양시가 같은 방식의 지역 농산물 판매장 운영에도 나선다.

27일 고양시에 따르면 시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 일산서구청 앞 파주방향 도로변에서 친환경 농산물을 판매하는 ‘드라이브 스루 안심판매장’을 운영한다.

이번 안심판매장 운영은 코로나19에 따른 개학 연기로 학교 급식 납품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판로를 열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형태로 판매해 사람들과의 접촉을 최소화했다.

안심판매장에서는 선호도 높은 농산물을 모아 만들어진 농산물 꾸러미를 판매한다.

농산물꾸러미는 1만원과 1만5000원 두 종류가 각각 100세트씩 1일 200세트 한정수량으로 준비되며 1만원 꾸러미는 5개 품목, 1만5000원 꾸러미는 7~8개 품목의 채소류, 버섯 등 친환경농산물로 꾸려진다.

판매 시간은 오후 3~6시로 준비된 수량이 모두 팔릴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이재준 시장은 "농가들의 한숨을 덜기 위해 지자체 차원에서 드라이브스루 농산물 판매장과 같은 공동 판매를 점차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안심판매장을 통해 시민들과 농가들이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상생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