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읍시, 코로나19 확산 차단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 호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이지훈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전북 정읍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참여를 시민들에게 호소하고 있다.

정읍시는 유진섭 시장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동참을 호소하는 서한문을 발송하며 코로나19 원천차단을 위한 시민의 힘 결집을 바랐다고 27일 밝혔다.

이 서한문에는 시의 코로나19 예방 대책과 시행, 다중이용시설의 영업 중단과 외출·사적 모임 자제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유 시장은 서한문을 통해 “답답하고 절박한 심정으로 하루하루를 버티고 계시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여러분들을 생각하면 너무나 비통한 심정”이라며 “우리 모두의 생사와 아이들의 미래가 걸린 일이므로 양해해 주시고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뉴시스 제공

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침투 차단을 위해 다중이용시설을 지속 방문해 손 소독제와 살균제를 배부하며 지역 내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 영업 중단을 권고해왔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따라 상춘객의 발길이 예상되는 천변로 일대 벚꽃축제를 전면 취소했다.

특히 시민 안전을 위한 생활 방역의 실천을 강조하고 있다.

이와 함께 취약계층에 67억원 규모의 긴급지원과 지역 소상공인에 도·시비 34억원을 지원하는 등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현재까지 정읍이 코로나19 확진자가 없이 청정지역을 지켜낼 수 있었던 건 시민들의 높은 시민 의식과 서로를 배려하고 아끼는 따듯한 마음 덕분"이라며 "불편하고 힘드시더라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공동의 노력에 반드시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