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원도 감자 완판→동해시 오징어 판매 시작, 30일부터 ‘1박스 2만 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강원도지사가 판매하는 감자 붐에 이어 오징어가 화제를 이어갈 수 있을까.

30일부터 강원도 동해시가 오징어 판매를 시작한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어민들을 돕기위해 동해시가 오징어 팔아주기 운동을 전개한다. 어시장과 수협마트 등을 찾는 방문객의 감소로 인터넷 동해몰을 통해 판매한다.

동해시 오징어 건조 / 연합뉴스 제공
동해시 오징어 건조 / 연합뉴스 제공

30일 오후 1시부터 인터넷 동해몰(https://www.donghae-mall.com)에서 판매된다. 선착순으로 하루 1상자씩 구매 가능하다.

앞서 강원도 감자가 1상자에 5천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과 커뮤니티 화제성을 더해 판매 시작 수초만에 매진되는 상황이 벌어진 바 있다.

이번 동해시의 오징어 팔아주기 운동 역시 벌써부터 커뮤니티를 통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감자에 이어 오징어까지 완판을 끌어갈 수 있을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