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울시 "자가격리 이탈시 무관용 원칙…고발조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장민준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사울시가 무단이탈하는 자가격리 대상자들에 대해 무관용 원칙으로 고발조치 등에 나설 방침이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27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열고 "자가격리가 잘 지켜지지 않을 경우 서울시도 중앙정부와 같이 무관용 원칙으로 강력하게 대응을 해나가겠다"고 발혔다.

나 국장은 "자가격리를 실질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이탈 시 복귀를 요청하고 거부할 경우 고발조치 할 예정"이라며 "앱을 통한 모니터링 강화 등으로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겠다. (자가격리) 이탈 시 관련법에 따른 처벌을 공지해 실효성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서울시는 유럽, 미국 등 해외입국자에 대해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는 원칙에는 변함이 없다"며 "정부에 전 세계 입국자 명단을 요청해 관리하겠다"고 설명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