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신현빈, 뇌물 공세로 짝사랑 유연석 정보 얻기…“장겨울 어떻게 생각하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이 짝사랑하는 유연석을 위해 뇌물 공세를 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는 안정원(유연석 분)을 짝사랑하는 장겨울(신현빈 분)이 절친 이익준(조정석 분)에게 뇌물 공세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현빈과 조정석은 병원 벤치에 앉아 유연석의 사진을 보기 위해 서로 머리를 맞대고 있다. 이어 신현빈은 “저 어떻게 생각하는지 물어보셨어요?”며 “티 나도 되니까 어떻게 생각하는지 물어보세요”라고 말했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캡처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캡처

그러자 조정석은 “그럼 직접 좋아한다고 말해”라고 하자 신현빈은 “부끄럽다”고 전했다. 이어 유연석에 대해 알려주는 조정석에게 육전까지 바쳤다.

유연석의 모든 것이 좋다는 신현빈에 조정석은 “그런데 겨울아, 정원이 병원에서 하는 거랑 사생활이랑 달라”라며 “고집이 엄청 세다. 재벌 아니야 거지야”라고 험담하자 신현빈은 그와 반대로 이야기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이 얘기하던 중 유연석이 나타나자 신현빈은 화들짝 놀라 자리를 피했다. 이에 유연석은 “장겨울은 안 된다. 어디서 유부남 새끼가”라며 길길이 뛰자 조정석은 “장겨울 어떻게 생각하냐”고 의미심장한 눈으로 쳐다봤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장겨울 캐릭터 매력 터진다”, “정원이만 바라보는 캐예요 그러니 더 사랑스럽네요 정원이랑 꼭 이루어지길”, “아니 이익준씨 사진 퀄리티 너무ㅋㅋㅋ육전까지 받아먹고ㅋㅋㅋ” 등의 반응을 보였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담은 드라마로 매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