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쌍방울·남영비비안, 면마스크 1만장·양말 1천쪽 기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변상현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지난 26일 오전 10시 중구청 3층 구청장실에서 ㈜쌍방울과 ㈜남영비비안으로부터 면마스크 1만장과 양말 1000족을 기증받았다고 27일 밝혔다.

기증받은 물품은 자원봉사센터에서 진행하는 면마스크 나눔 캠페인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활동 등에 사용된다.

중구 내 본사를 둔 쌍방울은 국내를 대표하는 속옷 기업으로 내의 지원 캠페인, 에너지 절약 캠페인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대표 브랜드 '비비안'으로 유명한 란제리 전문기업 남영비비안 역시 장학사업, 미혼모 속옷 지원사업 등을 수년째 이어오고 있다.

쌍방울과 남영비비안은 최근 대구 지역과 경기도청에 각각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하기도 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