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병우 교육감 "n번방, 성평등 교육 중요성 드러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장혜숙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이 성 평등 교육과 구체적이고 명확한 성 인지 감수성 교육의 중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김 교육감은 27일 간부회의에서 "최근 아동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디지털 성범죄인 이른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이 드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시국에 더해 국민들의 충격이 크다"며 "이 사건에서 보듯 일선 교육 현장의 성 평등 교육 필요성과 성 인지 감수성 제고 필요성이 절박해진다"라고 밝혔다.

"성에 대한 왜곡된 관점의 폭력성에 대해 명확한 교육이 이뤄져야 한다"며 "학생과 청소년을 안전하게 성장하도록 하는 것은 교육의 가장 큰 책무이자 역할"이라고 짚었다.

또 "최근 사회의 디지털화가 가속함에 따라 디지털 성범죄도 증가하는 추세"라며 "학교에서 이뤄지는 성교육도 이런 현실과 세태를 반영해 세밀하게 진행해야 한다"라고 지시했다.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교육가족의 성 인지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교육에 대해 주기적으로 점검해 달라"며 "아동 청소년 성범죄에 대해서는 불관용의 원칙으로 더욱 강력한 처벌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문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와 관련해서는 "지역사회 감염 최소화를 위해 교직원도 재택근무와 퇴근 후 즉시 귀가해 휴업 종료 후 일정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며 "특히, 재택근무 기간 중 학생 관리를 위해 더욱 충실히 임해달라"라고 당부했다.

김병우 교육감은 "학교 곳곳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교과서를 배부하는 교직원들에게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위기가 기회'라는 말이 있듯이 오늘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을 교육공동체의 집단지성을 키우는 민주시민 교육 실천의 장으로 활용해 달라"라고 제안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