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탁, "트롯맨 TOP7중 내 외모 순위? 6등" 7등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미스터트롯의 맛' 영탁이 팀 내 외모순위로 6위를 꼽았다.

지난 26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에서  TOP7이 ‘미스터트롯’ 전국 콘서트를 앞두고 단합대회를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영탁은 트롯맨 TOP7중 자신의 외모 순위를 묻는 질문에 당황해하며 말을 더듬었다. 

곰곰이 생각하던 영탁은 스스로를 6등이라고 꼽아 7등에 대한 트롯맨들의 관심이 폭발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

"너무 겸손하다"는 장민호에 영탁은 "형이 봤을땐 몇등 인거 같냐"고 물었다. 이에 장민호는 "6등은 아닌거 같고 7등"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탁은 1등으로 장민호, 2등 정동원, 3등 이찬원, 4등 김희재를 꼽았다. 임영웅과 둘이 남은 김호중은 볼멘 소리로 "내가 7등이잖아요"라고 말했다.

하지만 영탁은 5등으로 김호중을 꼽았고 임영웅은 "제가 7등이에요?"라며 받아들이지 못했다.

영탁은 "영웅씨랑 원체 어릴때부터 본지 오래됐고 너도 형보면 잘생긴거 못 느끼잖아. 영웅씨는 이목구비의 뚜렷함보다 전체적인 기럭지와 아우라에서 오는 매력이 높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토크콘서트'는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