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브아걸 제아, N번방 사건에 분노 느껴 "끝까지 할 수 있는 행동을 하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브라운아이드걸스(이하 브아걸) 제아가 N번방 사건에 분노했다. 

26일 제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n번방 사건 관련 국민청원에 계속 동참하면서도, 당장 제가 할 수 있는 게 많지 않다는 생각에 마음이 아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비슷한 일들이 여태 일어났고, 지금도 일어나고 있다는 생각을 하니 너무 화가 나고 소름이 끼치네요"라며 "제 2, 제 3의 n번방이 생겨나지 않기 위해선 계속 관심을 갖고 지켜보는 것 밖에 없겠죠. 무력감을 떨치고 우리 끝까지 할 수 있는 행동을 합시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N번방가입자_전원처벌 #N번방가해자_전원처벌 #n번방_강력처벌 #N번방_이용자_전원_신상공개 #n번방_포토라인_공개소환 #Nthroom"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No more'이라고 쓰인 글을 게재했다.

브아걸 제아 인스타그램
브아걸 제아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무력해지지 말자요", "선한 영향력 감사드려요", "언니 글 올려줘서 고마워요", "저도 국민청원에 동참했어요! 이 사건은 강력한 처벌 받아야해요 다들 지치지 말고 화이팅 하자요!", "연대 감사합니다 제아님!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행보 너무 멋지십니다", "정말 강력한 처벌 받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언니는 오늘도 참 멋있는 사람이네요",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것도 두명의 여성인 대학생분들 덕분이죠 늦었지만 저도 제가 할 수 있는 행동을 하고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브아걸 멤버 가인 역시 조주빈으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의 팔로잉을 차단했다고 밝힌 바 잇다. 

한편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착취가 수면 위로 올라오며 분노를 일으키고 있다. 이에 '텔레그램 n번방 용의자 신상공개 및 포토라인 세워주세요', '
텔레그램 n번방 가입자 전원의 신상공개를 원합니다', '
가해자 n번방박사,n번방회원 모두 처벌해주세요' 등 여러 국민청원이 순식간의 20만 명의 서명을 얻고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