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웨덴, 코로나 확진증가, 66명 사망에도 "봉쇄 안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조민재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스웨덴정부는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환자가 2806명에 달하고 66명이 사망, 178명이 중증환자 시설에 입원해 있는데도 봉쇄령을 내릴 생각은 없다고 26일(현지시간) 보건당국이 발표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스웨덴의 코로나19 감염자는 계속 늘어나고 있지만 국립보건원은 이 날 매일 브리핑에서 도시나 국경을 봉쇄할 준비는 전혀 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현재 코로나19의 피해가 가장 큰 곳은 수도 스톡홀름이다. 시 당국은 25일 밤까지 하루 새 18명의 사망자가 발생해 인근 지역의 평균 치사율의 거의 두 배였다고 발표했다.

국립보건원의 감염병학자 안데르스 테그넬은 26일의 브리핑에서 이 날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의 "데이 제로"(
day zero)__ 즉 발생 건 수의 그래프 곡선이 급상승하는 D데이 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테그넬 박사는 봉쇄는 없지만 지금까지 국민에게 권고한 각종 지시사항이나 권고는 그래도 철저히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 가운데에는 500명 이상의 집회금지, 고교와 대학의 원격 수업 실시, 불필요한 여행 금지와 가능하면 재택근무 실시 등이 포함되어 있다.

특히 70세 이상의 노인들은 모든 사회적 접촉을 피해야 한다고 그는 권고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