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슬기로운 의사생활’ 유연석X신현빈, 아내 기은세와 결혼한 조정석 오작교 연결로 사귀게 될까?…냉정한 의사 정경호의 노인과 아기 수술 이야기 에피소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3회’에서 유연석과 신현빈이 유부남 조정석의 오작교 연결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6일 방송하는 tvN 목요 스페셜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는 익준(조정석), 정원(유연석), 준완(정경호), 석형(김대명), 송화(전미도)는 전공의들에게는 무서운 선생님이자 환자들에게는 다정한 듯 엄격했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방송캡처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방송캡처

 

준완(정경호)의 환자의 상태에 대해서 냉정하게 말하고 환자는 "우리 딸이 3일 뒤 결혼인데 수술을 미루면 안돼냐라고 물었고 준완은 안된다. 죽고 싶으면 그렇게 하라"고 냉정하게 말했다. 이에 환자의 딸(정유민)은 아버지에게 "다른 말씀하지 말라. 아빠가 더 중요하지"라고 말렸고 밖으로 나와서 간호사에게 "저 의사는 왜 그렇게 싸가지가 없어요?"라고 묻자 간호사는 "죄송해요. 우리도 알고 있는 사실이다"라고 답했다.

또한 재학(정문성)은 인턴 홍도(배현성)과 윤복(조이현)에게 "철이와 미애냐? '낭만닥터 김사부' 같은 사람은 없어. 여기는 타노스만 존재 하거든 곧 보게 될 거다"라고 말했다. 홍도(배현성)와 윤복(조이현)은 준완(정경호)가 아기 수술 하는 모습을 참관하게 됐는데 아기 부모님들의 힙한 모습을 보고 깜짝 놀랐다. 재학(정문성)은 "아기가 생사를 오가는 데 부모들을 보고 혹시 현실회피 하려고 저러는 거 아닐까요?"라고 했고 준완은 "왜 쿨해서 좋은데"라고 말했다.   

익준(조정석)이 레지던트 겨울(신현빈)의 전화를 받고 나가자 정원(유연석)과 준완(정경호)가 불륜을 의심하게 됐다. 

지난 방송에서 송화(전미도)에게 고백을 했다가  깔끔하게 차이는 과거가 공개됐다. 석형(김대명)은 송화(전미도)와 어색한 사이가 되지 않기 위해 노력해던 과거와는 달리 20년의 세월이 지나서 석형과 송하는 서로를 챙기며 우정을 유지했다. 특히 자발적 '아싸'로 혼자 있는 것을 좋아하는 석형(김대명)을 걱정해 집까지 찾아가는 건 송화(전미도) 뿐이었다.

오늘 방송에 나온  과거 씬은 학창시절에도 자발적 아싸를 하던 석형(김대명)을 데리고 노래방을 갔고 쿨의 노래를 부르는 모습에 익준(조정석)은" 제 낯가리는 편이라며?"라고 물으며 다섯 친구가 친목을 하는 모습이 나왔다. 

또한 익준(조정석)은 아내에게서 전화가 오고 준완(정경호)은 "너 결혼했어? 안 본지 너무 오래되서"라고 물었다. 그때 겨울(신현빈)에게서 전화가 왔고 익준은 기분 좋은 얼굴로 정원과 준완을 휴대폰 사진으로 찍어서 보내고 겨울을 만나러 갔다.

사실 겨울은 정원(유연석)을 짝사랑하고 있었고 익준(조정석)은 외과에 하나밖에 없는 레지던트의 수술 도움을 받기 위해 뇌물을 주는 중이었다. 그것도 모르는 정원(유연석)은 익준에게 "안돼. 장겨울 선생님은 결혼한 놈이 그러지마"라고 했고 익준은 "정원에게 너 장겨울 선생님 어떻게 생각하냐?"라고 물었고 정원 역시 싫지 않은 표정을 보이면서 익준의 도움으로 둘이 연결이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등장인물은 이익준 역의 조정석, 안정원역의 유연석, 김준완 역의 정경호, 양석형 역의 김대명, 채송화 역의 전미도, 정로사 역의 김해숙, 주종수 역의 김갑수 배우가 맡게 됐다.

이 드라마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총 12부작으로 알려졌다.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