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박구윤, 조항조 1표 차로 이기고 최종 순위 1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박구윤이 1표 차로 '나는 트로트 가수다' 최종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8회에서는 4라운드 2차 경연에서 미스터붐박스와 함께 '자옥아' 무대를 선보인 박구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방송 캡처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방송 캡처

박구윤은 '자옥아' 선곡 이유로 "정말 신나고 임팩트를 줄 수 있는 노래를 찾다 보니까 '자옥아'만한 노래가 없더라. 그래서 박상철 선배님의 '자옥아'를 선택해봤다"고 밝혔다.

특히 박구윤은 "여러분들이 주목해주셔야 할 비장의 무기가 있다. 저의 히든카드, 다크호스 세계랭킹 비트박스 1위"라고 말하며 미스터붐박스를 소개했다.

이어 "미스터붐박스는 정말 사실 모시기 어려운 분이었는데 저와 워낙에 친분이 있어서 '형이 부탁하면 들어줄거니' 했더니 '뭐든지 말씀하십시오' 해서 이렇게 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날 박구윤은 조항조를 단 1표 차로 이기고 4라운드 최종 1위를 차지했다. 박구윤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경연에 앞서서 조항조 선배님께서 '3위만 해' 이렇게 하셨는데, 정말 3위만 했어도 저는 뿌듯하고 기뻤을 것 같다"며 "그런데 우승을 해보니까 '욕심나네'. 한 번 더 하지 말란 법 있나. 제 맘대로 되는 건 아니지만 우승할 수 있는 모습으로 여러분들 앞에 설테니까 박수 많이 쳐주시고 박구윤 응원 많이 부탁드리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1위 상패를 받은 박구윤은 "선배님들 앞에서 제가 트로피 바꾸니까 너무 부끄럽고 그런데 더욱 더 잘 하라는 의미로 열심히 하겠다.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한편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