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밥블레스유2' 강소라 출연, 청담동 단골 카페부터 남도음식 '먹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밥블레스유2'에서 강소라가 출연해 청담동의 단골 카페부터 남도음식을 먹으러 나섰다.

Olive 예능프로그램 '밥블레스유2'
Olive 예능프로그램 '밥블레스유2'

26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 Olive 예능프로그램 '밥블레스유2' 4화에서는 네 명의 출연진들이 '인생 언니'로 출연할 강소라가 각각 작품에서 입고 나왔던 복장을 콘셉트로 코스프레를 하고 나와 눈길을 끌었다. 송은이는 사자탈을 쓰고 등장했고, 김숙은 회사원 차림으로, 장도연은 드레스를 입고, 박나래는 복고풍의 의상을 입고 나와서 웃음을 주었다.

이어 네 사람은 '인생 언니'의 청담동 단골 카페로 향했다. 향긋한 계피차 냄새가 풍기는 이곳은 강소라의 평소 단골 카페라고. 각종 인절미와 쫄깃한 떡, 전통 다과들이 가득한 카페에 모두들 감탄하며 이것 저것 담기 시작했고 맛있는 다과 세트와 차를 함께 마시며 이야기를 나눴다.

네 명의 출연진들이 토크를 진행 중일 그때 강소라가 갑작스럽게 서프라이즈로 등장했고, 강소라는 알고 보니 출연진들이 카페에 도착하기 전 미리 와 있던 것으로 드러나 놀라움을 안겼다. 아르바이트생으로 위장해 있던 강소라는 "원래 긴장이 안됐었는데 갑자기 긴장이 된다"며 웃었고 성공적으로 서프라이즈를 마쳤다.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이 각각 어떤 작품으로 분장했는지 바로 알아본 강소라는 출연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네 명의 코스프레에 "완전히 감동이에요"라고 소감을 밝힌 강소라. 김숙은 '미생'의 안영이로 분장했지만 웨이터 등 다양한 캐릭터로 분해 콩트를 진행하는 등 웃음을 안겼다.

모두 초면이라는 강소라는 신기해하며 오늘의 베스트 드레서를 꼽았다. 강소라가 꼽은 오늘의 베스트 드레서는 다름아닌 김숙이었다. 김숙은 크게 당황하며 얼굴이 붉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미용실 언니들이 오늘 예쁘다고 했었다며 김숙은 얘기했고, 강소라는 김숙에 독보적 1위라 얘기했다.

송은이는 김숙에 "숙티븐 시걸씨가 굉장히 한식을 좋아하시는 것 같다. 수정과를 다 드셨네"라고 말했고, 이에 강소라는 또 다시 웃음을 터뜨렸다. 강소라가 자꾸만 웃음을 터뜨리는 바람에 토크가 진행이 안되자 송은이는 웃으며 "이따가 할게요"라고 말했고, 박나래는 "왜 이러고 왔어요"라고 김숙에 항의했다.

강소라는 자꾸만 웃음을 터뜨렸고 김숙은 "아이 진짜"라고 부끄러워했다. 강소라는 네 명의 휴대폰 번호를 알고 싶다고 적극 어필하며 맛집 리스트를 따로 갖고 다닐 정도로 맛집 찾아다니기를 즐긴다고 설명했다. 요즘 좋아하는 요리로는 대구탕이 있다며, 자신이 자주 가는 남도 음식점으로 가겠다고 얘기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음식점에 도착한 다섯 명은 미역이 들어가 더욱 시원한 대구탕과 낙지를 주문했고, 송은이는 "술은 잘 드세요?"라고 물었다. 강소라는 "제가 좋아하는데 그렇게 먹다보면 뭐가 잘 나요"라고 얘기했다. 장도연은 "제가 얘기 듣다보니까 생각나는 사연이 있는데, 저희 언니가 어느 날부터 붉은 고기를 먹지 않는 채식을 하겠다고 선언했는데 5kg이 찌셨대요"라며 사연을 소개했다.

박나래는 "예전에 저의 재미교포 전 남자친구가 완전히 비건이었거든요. 비건도 단계가 있는데, 세미 베저테리언, 락토 베저테리언, 오보 베저테리언, 비건 이렇게 있는데. 자기 나 다이어트하려고 나도 비건 할까봐, 이랬더니 '자기, 채식한다고 날씬해지는 거 아니야'라고 하더라고"라며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못 먹으니까 더 먹는다는 박나래의 말에 모두들 고개를 끄덕였다.

이어 강소라는 고구마 다이어트를 해봤다고 얘기했다. 이어 고구마 실패 후 닭가슴살도 시도해봤으나 자꾸 요리를 하게 되어 또 다시 실패했다고 강소라는 밝혔다. "원푸드의 단점은 그 뒤에 보상을 한다는 거예요"라는 강소라의 말에 출연진들 모두가 공감하며 고개를 끄덕였다.

장도연은 "그래서 이 사연 보내신분이 먹으면서 헛헛하지 않은 음식을 추천해달라고"라고 말했고 송은이는 비빔밥을 추천했다. 김숙은 "채소 대신 간장 어때"라고 얘기했다. 박나래는 예전에 개그맨들끼리 다이어트를 한 적이 있다며 샤브샤브와 월남쌈 정도가 괜찮은 메뉴였다고 추천했다.

강소라는 이어 "버터 중에서 기버터라고 있어요. 방탄 커피에도 들어가는데, 버터를 높은 온도로 끓인 다음 정제해서 만든 버터거든요. 근데 치즈같아. 다이어트로 힘들 때 호밀빵에 발라먹으면 스트레스가 확 풀려요"라고 소개했다. 이어 기절낙지와 홍어 삼합 등 주문한 음식이 나왔다.

강소라는 오늘 고무줄 바지를 입고 왔다며 웃었다. 홍어 삼합부터 먹은 송은이는 감탄을 금치 못했고, 강소라도 맛있게 삼합을 한 입 먹었다. 이어 고사리가 듬뿍 들어간 갈치조림에 박나래는 만족하며 "엄마 모시고 왔을 때 여기 데리고 와야겠다"라고 극찬했다. "집에 가서 갈치조림 한 번 해봐야겠네. 고사리도 넣어봐야지"라며 박나래는 만족스러워했다.

이어 '스트리밍 기생충같은 얄미운 내 친구'사연에 강소라는 사촌동생과 함께 동영상 스트리밍 사이트 이용권을 공유하고 있다 말했다. 김숙은 누구에게 얹혀 있다고 조심스레 고백했고 "영철이 오빠가 들어오라고 그랬어. 한 자리 남았다고"라고 덧붙였다. 2년째 얹혀 있다는 김숙에 송은이는 "영철이가 너 좋아하나?"라고 물었다.

스트리밍 사이트를 이용하는 것을 한 달 쉬기로 결론이 나고, 이어서 나온 미역이 들어간 대구탕을 함께 먹게 됐다. 송은이는 "왜 이거 먹자고 했는지 알겠다"며 감탄했다. 이어 다음 사연으로는 '똥손 탈출 비법 없나요?'라는 사연이 공개됐다. 이어 강소라는 똥손 탈출 비법을 알아냈다며 요리할 때 대장금 OST를 재생한다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대구탕을 먹으며 토크를 진행하던 다섯 사람은 이어 사연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계속해서 풀어냈다. 김숙은 돈을 잘 모른다는 조카가 3만원보다 11만원이 좋다고 했던 에피소드를 풀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숙은 "애들을 얄팍하게 속이려고 하면 안돼"라고 말했고, '엘사' 분장을 했다가 아이들에게 본의 아니게 '팩폭'을 당한 유치원 선생님에 눈꽃 빙수를 추천했다.

이어서 김숙은 비장하게 "이건 나만 먹는 방법인데"라며 감자튀김과 밀크 셰이크를 함께 먹는 방법을 소개했다. 송은이는 "밀크셰이크를 못 구하면 바닐라 아이스크림에다가 감자칩을 뿌려서 먹으면 진짜 맛있어"라고 덧붙였다. 이어 마지막으로 송은이는 "오늘 소라 언니랑 식사를 했는데 소라 언니한테 번호를 주고 싶은 사람?"이라 물었다.

강소라는 곧 기대하는 표정으로 눈을 가렸고, 송은이와 김숙, 장도연, 박나래는 모두 번호를 주고싶어했으나 강소라를 놀리기 시작했다. 강소라는 아무것도 모르고 속았고, 곧 마지막으로 장난이었다고 공개해 안도의 미소를 지었다. 오늘 배우 강소라가 '인생 언니'로 출연한 '밥블레스유2'는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