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구라-아들 김동현(그리) “케이윌 피규어 사건, 도식적 리액션…미안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그리구라’ 김구라가 과거 케이윌 피규어 사건에 대해 해명했다.

26일 김구라, 김동현 부자의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서 ‘Q.본인 출연료 알려주세요! 더 지니어스는 악의적 편집인가요? 간헐적 소통 유튜버 그리구라가 답해드립니다! ’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김구라, 김동현은 구독자들의 댓글을 읽는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 질문은 “여자 연예인 중에 누가 제일 이쁜가요”였다. 김구라는 “대답을 하지 않겠다. 미의 기준은 지극히 주관적인 것이기 때문에 대답할 일고의 가치를 느끼지 못한다”고 단호히 답했다. 
 
또 “뜨거운 형제들 종영할때 아쉽지 않았냐”는 질문에서는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뜨거운 형제들’은 지난 2011년 종영한 MBC 예능 프로그램이다. 김구라는 “시청률이 안 좋을 때 바꾸면 가장 좋은 것은 사람을 바꾸는 거다. 그래서 한상진 씨와 저가 빠지게 됐다. 이제 제가 빠질 때 서운한 건 있었다. 서운한 건 있었는데 이미 하락세에서 빠지기 때문에 이 프로그램 오래 못 갈 것이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당시 PD와는 여전히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며 김동현 대신 에미넴 공연을 같이 가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다른 분 말고 본인 출연료는 말할 수 있냐”는 질문에 고개를 저었다. 그는 “내 출연료를 공개하고 싶어도 다른 사람들과 연동이 되어있어서 공개할 수 없다”고 조심스럽게 답변을 거부했다. 

다음 김동현은 “‘지니어스 게임’ 얘기가 있다. ‘지니어스 게임’에서 비호감적인 행동을 했었나, 그거 때문에 안티가 됐다는 사람이 있다”고 물었다. 김구라는 “그 당시 홍진호와 김풍이 있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게임을 이해를 못했다. 저는 배려 아닌 배려를 했는데 그 친구들이 생존을 목적으로 저를 약간 기만하는, 그게 게임의 캐릭터가 되는 거였다. 그런데 나는 그때만 하더라도 표변이 되니 제가 화가 나서 제 감정을 리얼로 표현했다. 그래서 욕을 먹었다”고 담담히 인정했다.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영상 캡처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영상 캡처

또한 케이윌 피규어 사건도 언급했다. 그는 “케이윌의 피규어를 떨어트렸는데 케이윌이 승질을 내니까 제가 거기다 역으로 화를 냈다”며 “피규어 덕후들이 난리가 났다. 일반적인 방송의 시츄에이션이라 생각했는데 피규어 덕후들의 마음을 이해하지 못했다”고 사과했다.  김구라는 “일반적이고 도식적인 리액션이었다. 케이윌에게 사과했다”며 “나중에 케이윌하고도 프로그램도 했다”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케이윌의 심경을 이해하게 된 에피소드를 들려주기도 했다. 그는 “아버지와 찍은 소중한 사진이 있는데 퀴즈 프로그램에서 사용한다고 달라고 했다. 고정도 아니었고 피디가 나와달라고 해서 의리로 나간 거였다”고 회상했다.

그러나 김구라는 프로그램이 끝나고도 사진을 돌려받지 못했다. 작가가 사진을 잃어버린 것. 김구라는 “아버지와 찍은 다른 사진도 있지만 그 사진은 딱 한 장뿐이었다”며 아쉬워했다. 그는 “너무 어이가 없었다. 나한테 소중한 사진인데. 프린트라도 해달라고 했는데 그것도 없다고 하더라”며 “그런 것처럼 그 사람에게 소중한 것인데 그 사람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했다”고 반성했다.    

‘그리구라’는 김구라, 김동현(그리) 부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업로드된다. 26일 기준 구독자 수 약 6만 명을 달성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