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배우 정우성, 코로나 사태 속 ‘난민문제’ 언급 이유?…네티즌 응원도 이어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배우 정우성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난민 문제를 언급했다. 코로나19와 난민 문제를 연결해 소신 발언을 이어간 정우성의 글에 대한 다양한 네티즌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26일 오후 배우 정우성은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으로 인해 모두가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라며 입을 열었다.

이날 정우성은 "고립으로 인해 힘든 사람들이 있는 반면, 불안을 무릅쓰고 계속해서 일터에 나가야 하는 분들도 있습니다"라며 현재의 상황을 설명했다. 

정우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우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동시에 정우성은 "‘인류’라는 하나의 공동체로서 인종, 종교, 정치적 이념, 국가를 초월해 우리는 자신보다 어려운 상황에 있는 구성원에 대해 ‘사람과 사람’이라는 연대의 힘으로 공존을 이루어 나가야 합니다. 세대, 직업, 문화, 다름과 차이를 초월해 전인류적 공생을 이룩해야 합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정우성은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서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이 가중된 이들에 대한 생각을 덧붙이기도 했다. 그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내전으로 인해 피난을 떠나야 하는 사람들, 불안이 증폭된 순간에도 가족들과 함께 할 수 없는 사람들, 자가격리가 되지 않는 밀집된 난민촌에서 지내는 사람들을 언급했다.

정우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우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우성은 "우리 모두가 서로의 아픔을 이해하고 그 이해를 바탕으로 연대할 때 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이겨낼 수 있습니다"라는 말로 글을 마무리했다.

해당 글이 게재된 이후 네티즌들은 "역시 멋있어요"(S.****), "정말 너무 힘든 상황인데 조금이나마 힘 얻고 갑니다"(s_****), " 항상 약자들을 위해 목소리를 내어주시고 자기신념을 잃지 않는 자세가 부럽고 멋집니다"(TH****), "이 힘든 상황들이 얼른 끝날 수 있도록 기도합시다. 모두들 건강하시고 손 자주 씻으세요. 이겨낼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JH****), "같이 이겨내요"(MU****), "너무나 안타까운 상황들이 겹쳐서 마음이 아프네요"(DD****) 등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배우 정우성은 현재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 중이다. 정우성은 친선대사 활동을 통해 난민과 관련된 책을 출판하기도 했다. 또한 꾸준히 난문 문제에 대해 소신 발언을 이어오고 있다.

정우성은 지난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쓰고 있는 이들을 위한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또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을 기부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