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건조특보 속 철원산불 진화 완료, 5.0㏊ 소실(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시현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26일 오후 12시27분께 강원 철원군 갈말읍 문혜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5.0㏊의 산림을 태웠다. 주불은 꺼졌다.

강원도 산불방지대책본부에 따르면 불이 나자 산림청 5대, 임차(강원·경기) 2대 등 헬기 7대와 진화차 등 차량 7대, 공무원 65명 등 진화인력 422명이 등짐펌프와 개인 진화장비를 이용해 진화에 나선 끝에 4시간여 만에 불을 껐다.

바람은 강하지 않았지만 산세가 험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철원 지역에는 나흘째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이날 오후부터 약한 비 예보가 있어 잔불이 완전히 꺼지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산림당국은 뒷불감시에 들어갔고 산불 원인과 정확한 피해 규모 조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오전 양양군 국유림에서도 산불이 나 0.3㏊의 산림이 소실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