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신적 피해…" 안테나뮤직, 아티스트 보호차원 '악플러 고소' 방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안테나뮤직이 악성 게시물을 제보 받는다고 밝혔다.

26일 안테나뮤직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 사실 및 악의적 비방, 인신 공격성 발언이 포함된 게시물로 인한 아티스트의 명예훼손 및 정신적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관련 게시물로 인해 해당 아티스트 뿐 아니라 팬분들의 정신적 피해까지도 우려되는 상황으로 판단되어 당사는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법적 조치를 준비 중이다"라고 전했다.

안테나뮤직 SNS
안테나뮤직 SNS

또한 "안테나에서는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내부적으로 수집한 자료들을 기반으로 악성 게시물을 작성하거나 아티스트에게 폭언 및 욕설이 담긴 메시지를 보낸 이들에게 1차 경고 조치를 취했으며, 추후 계속해서 지속적인 자료 수집 및 법률 대리인과의 검토를 통한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안테나뮤직은 "팬분들께서는 SNS, 온라인 커뮤니티, 비공개 커뮤니티 등에서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악성 게시물을 발견하실 경우 아래 이메일 계정으로 제보해 주시기 발바니다. 특히 폐쇄적인 일부 커뮤니티와 비공개 SNS 계정에 대한 제보는 당사의 법적 절차 진행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고 당부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최근 정승환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올린 '텔레그램 N번방 사건' 청원 동의를 가리켰다. 정승환이 'N번방 사건' 비판 글을 올린 것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이 악플을 달았다는 것. 

네티즌들은 "뭐 때문에 정승환한테 악플 달지?(고**)", "N번방 글 올려서 그런가? 고소해서 돈 많이 받아내길(애기***)", "와 N번방 비판으로 악플 달린거야?(죠**)", "글 진심 있게 잘 올렸는데 왜 욕 먹지(방**)", "정승환, 안테나뮤직 응원합니다!(신**) 등의 반응을 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