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읍시, '정읍사랑상품권' 10% 추가 할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황선용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전북 정읍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정읍사랑 상품권의 할인율을 10%로 확대한다고 26일 밝혔다.

시의 이 같은 방침은 소비심리를 회복시켜 소상공인과 골목상권을 살려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시는 기존 6%였던 할인율을 3월에 8%로 확대 데 이어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간 10%로 추가 할인하기로 결정했다.

상품권은 지역 내 농·축협과 전북은행, 새마을금고, 산림조합, 신협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구매 한도는 상품권의 부정 유통을 방지하기 위해 1인당 월 70만원을 초과할 수 없다.

시는 구매자들이 사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음식점과 마트, 미용실, 학원, 병원, 주유소 등 2400여개의 가맹점을 모집했다.

가맹점은 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가맹점은 연중 모집된다.

단 대규모 점포, 유흥주점, 사행성 업소 등은 등록할 수 없다.

신청은 시청 지역경제과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가능하다.

시는 오는 4월 6일 모바일 정읍사랑 상품권 출시를 앞두고 가맹점별 QR코드를 배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젊은 층뿐만 아니라 지역주민 누구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상품권을 활성화시켜 건전한 소비촉진은 물론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에 기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