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법제처장, 시·도 법제협력관 화상회의…코로나19 협력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성민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김형연 법제처장이 전국 13개 시·도에 파견된 법제협력관들과 화상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김 처장은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전국 13개 시·도 파견 법제협력관 및 행정안전부 자치법규과장 등과 영상회의를 열어 코로나19 극복 지원을 위한 법제처와 지방자치단체 간 법제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김 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경제적 현안이 신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자치법제상담 119 운영 등으로 법제처가 앞장서 자치단체를 지원하겠다고 설명했다.

또 각 시·도에 파견된 법제협력관들이 주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법제협력관들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재정지원 방안 및 관련 조례를 검토하고, 신속한 지원을 위해 행정안전부 및 법제처와 협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고통을 분담하고 극복하는 데 필요한 법제적 뒷받침이 제대로 이뤄질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며 "법제협력관도 지역 현장에서 적극행정을 통해 어려움이 조속히 극복되도록 적극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