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중소기업 위기극복 현장 챙겼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장혜숙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는 2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디엠테크놀러지를 방문, 애로사항을 들었다.

디엠테크놀러지는 공작기계 최적형 다관절 로봇 시스템 등 산업용 로봇 제조 분야 핵심기술력을 갖춘 4차산업 선두주자로 해외 수출전략을 통해 지난해 300만달러 수출탑을 달성한 우량기업이다.

올해 갑작스런 코로나19 확산으로 중국 공장자동화 설비 공급계약 이행에 차질이 생겨 3월 중순 NH농협은행을 통해 '코로나19 피해기업 긴급 유동성지원자금'을 이용한 바 있다.

지난 25일 영업점 코로나19 전용상담창구에 일일상담원으로 나서 소상공인의 목소리를 현장에서 청취한 김한술 본부장은 “현장에서 직접 목소리를 들으니 기업의 어려움이 더욱 절실하게 와 닿는다”고 전했다.

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남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보증기관 위탁보증 업무 수행, 피해기업 전용 상담창구 운영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