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대구지역 코로나19 완치 총 3088명…완치율 47.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광희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대구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환자들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26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완치된 환자는 312명(병원 169명, 생활치료센터 121명, 자가 22명)이다.

현재까지 완치된 환자는 총 3088명(병원 1447명, 생활치료센터 1505명, 자가 136명)이다. 완치율을 약 47.5%이다.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26명이 증가한 총 6482명이다.

현재 확진자 1875명은 전국 68개 병원에서, 1406명은 생활치료센터에서 입원 치료 중이다.

확진 판정 후 자가에서 치료 중이거나 대기 중인 환자는 93명이다.

뉴시스 제공
전날 25명(병원 22명, 생활치료센터 3명)의 환자가 병원과 생활치료센터에 입원·입소했다.

또 이날 중으로 91명(병원 91명)이 추가로 신규 입원 및 전원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완치자는 날이 갈수록 늘어나고 병상과 생활치료센터 운영은 이제 안정을 찾았다"며 "신규 확진자는 15일째 두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지금 우리 대구의 상황은 여전히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며 "요양병원 등 집단시설에서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하고 있고 감염경로를 확인할 수 없는 확진자도 소수이지만 발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