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울산 코로나19 극복 위한 비상경제대책위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장지우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울산시는 3월 26일 시청 상황실(본관 7층)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비상경제대책회의’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비상경제대책회의’는 지역경제 위기대응 최고 협의기구로서 범 지역적 역량을 결집, 신속한 위기 대응과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구성됐다.

이날 회의는 송철호 시장의 주재로 울산시·의회·기초자치단체, 유관기관, 경제단체, 금융기관, 노동계 등 지역의 주요 경제·산업 분야 기관과 지원 단체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울산형 재난 긴급 생활지원비,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대책, 자금·금융 지원 대책, 고용안정·일자리 대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의 가용 자원과 역량을 총동원해 울산형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 고용 위기 근로자 특별지원, 소상공인·전통시장 상권 활성화 지원, 울산형 뉴딜사업 추진, 범시민 모금운동 전개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송철호 시장은 “시민과 노조, 기업체, 경제단체, 유관기관 등이 함께 힘을 모은다면 충분히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다”며 “조속히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해 조금만 더 힘을 내 달라"고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