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방탄소년단(BTS) 지민, 댄스 전문가들도 인정한 넘사벽 '춤의 제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방탄소년단(BTS) 지민의 독보적인 춤 실력이 전문가들에게도 인정받아 화제다.

지난 18일 댄싱9 심사위원인 전 댄스스포츠 국가대표 선수 박지은과 포즈댄스시어터 예술감독 우현영이 운영하고 있는 유투브 채널 '박마우마의 땐수다'에는 방탄소년단(BTS)의 '블랙스완' 공식 뮤직비디오 리액션이 게재됐다.

박지은과 우현영은 블랙스완 뮤직비디오에 대해 "영상미가 대단하고 춤을 추는 사람들에게 종합 선물 세트같다"고 칭찬했다. 이어 지민이 단독으로 등장하자 "벌써 우아하다" "춤추는 사람이 보기에도 아름답다"는 감탄으로 시작해 지민이 백조에서 흑조로 변화하며 날개를 펼치는 장면을 뮤직비디오의 하이라이트로 꼽았다.

유투브 채널 '박마우마의 땐수다' 영상 캡처
유투브 채널 '박마우마의 땐수다' 영상 캡처

지민의 독무에 다리를 들어 앞쪽으로 라운드를 그리면서 뒤로 보내는 '론데' 동작에 대해 "현대무용을 했기 때문에 가능했던것 같다"며 지민만의 강점인 우아하고 아름다운 현대무용적 안무에 대한 리뷰를 남겼다.

또한 '피치턴(한다리를 짚고 다른쪽 다리를 위로 넘기는 동작)'은 현대무용과 리듬체조에서 주로 사용되고 있고 입시나 경연대회, 콩클에서 많이 볼수있는 굉장히 어려운 테크닉이라고 설명하며 "이동작이 되면 고수다"라고 지민의 차별화 된 고난위 댄스 스킬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번 뮤지컬배우 겸 안무 디렉터인 이유리 또한 자신의 유투브 채널에서 "지민을 객원댄서나 뮤비를 위해 출현한 현대무용수로 생각했다" "지민님은 꾼이다 꾼"이라며 지민의 춤을 인정한 바 있다. 

앞서 블랙스완 공식 뮤직비디오 공개 후 지민은 우아하고 고차원적 현대무용 안무와 더불어 백조에서 흑조로 완벽하게 변화하는 처절한 내면의 연기까지 극찬을 이끌어냈다. 방탄소년단 안무를 예술의 경지로 올라서게 하는데 큰 몫을 했다는 호평과 함께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는 등 전세계에 큰 이슈가 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