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신원호PD, 최근 가장 걱정되는 고민은?…고마운 인연인 ‘이우정 작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신원호 PD가 최근 고민과 함께 가장 고마운 인연으로 이우정 작가를 꼽았다.

지난 25일 tvN ‘유 퀴즈 온더 블럭’에서는 신원호 PD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신원호 PD는 유재석이 “요즘 가장 큰 고민이 무엇이냐”고 묻자 “가장 걱정되는 건 현장에서의 건강”이라고 말했다. 드라마 현장에는 많은 스태프와 배우들이 함께 한다.

tvN ‘유 퀴즈 온더 블럭’ 방송 캡처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그는 “한 열흘 정도 촬영을 쉬기도 했는데 언제까지 쉴 수도 없다”라며 “저희 일이라는 게 공사 기한이 명확하다”라고 약속과 건강 사이에서 고민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그는 “저뿐만 아니라 모든 국민분이 다 그러실 것”이라며 “숙박도 하기 어려워 늦게 끝나서 다시 집 갔다 모이고...가장 걱정되는 부분이다”라고 털어놓았다.

신원호는 “연출이라는 사람들이 할 줄 아는 건 아무것도 없다”며 “그냥 책임지는 사람일 뿐, 다 빌려 써야 하는 입장이다. 모든 스태프가 감사하다”고 말했다.

특히 가장 고마운 인연에 대해 이우정 작가라고 밝혔다. “같이 일한 지 15년이다. 드라마는 대본이 다예요. 이렇게 재밌게, 따뜻하게 글을 쓰는 작가를 만나는 게 불가능하다. 그 인연이 없었으면 저도 없었을 것”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신원호 PD는 ‘응답하라’ 시리즈와 ‘슬기로운 의사생활’,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을 연출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