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무엇이든 물어보살' 뚜렛 유튜버 틱돌이(이건희), 10만 구독자에 감사인사 "앞으로 노력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유튜버 틱돌이(이건희)가 10만 구독자를 돌파했다. 

25일 유튜버 틱돌이는 자신의 채널에 '틱돌이의 감사인사&감사의 선물. Tic.Tourette's syndrome'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틱돌이는 "여러분 덕분에 10만 구독자가 넘었다. 처음에 제 영상에 100분만 되도 좋겠다는 말을 드린 적이 있다. TV프로그램에 나간 덕분에 이렇게 많은 분들이 구독을 해주셨다고 생각한다 "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어떻게 보면 다른 10만 구독자분들에 비하면 제 영상이 부족할 수도 있는데 많이 봐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는 진짜 말그래도 보면 재밌는 영상을 만들기 위해 편집, 영상 공부를 해서 노력하겠다.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미소지었다. 

이어 구독자들에게 받은 선물 언박싱을 한 그는 "잘 받았다는 인증영상으로 보내드린다. 이 넘치는 마음을 저에게 도움 주셨던 미용실원장님과 누나에게도 나눠볼까합니다"라고 전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캡처

선물을 모아 미용실 사장님에게 드린 그는 "여러분들께서 많은 선물을 보내주셨는데 하나부터 열까지 저한테 너무 필요했다. 어떻게 이렇게 센스있게 보내주셨는지 놀랐다. 그리고 언박싱 영상을 찍으려고 했는데 여러분들께 더 보내달라는 느낌일까봐 걱정된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다른사람에게 나눔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서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당신은 참 강한 사람입니다 누구보다 빛나고 존경합니다", "저는 건희님 영상을 동정심으로 보거나 도와준다는 마음으로 보지않아요", "누구에게는 사소하다면 사소하지만 저에게는 아주 큰 고민이 생겨서 마음을 조금이라도 해소하고자 유튜브를 들어왔습니다", "아임뚜렛 그 나쁜놈에게 상처받은 많은분들이 건희님유튜브보고 치유받을거예요", "틱돌이님 방금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봤는데 진짜 눈물이 날뻔 했습니다 "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