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터뷰①] ‘사풀인풀’ 오민석 “미우새 악플? 반응 자체가 고맙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오민석이 ‘미운 우리 새끼’ 반응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25일 강남구 압구정로 한 카페에서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오민석 배우의 종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오민석은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출연 후 쏟아졌던 비난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그는 “놀라긴 놀랐다. 저는 그냥 취지가 리얼이고 또 주제가 ‘미운 우리 새끼’이니, 그 취지에 맞게 했던 것 같다. 반응들은 어쩔수 없는 듯하다. 실제 내가 그렇게 했으니까”라고 입을 얼었다.

오민석 / 제이와이드컴퍼니 제공
오민석 / 제이와이드컴퍼니 제공

이어 “어머니랑 방송을 보고 고칠 부분이 분명히 존재한다고 이야기를 나눴다. 물론 부각되게 편집된 건 있다. 피디님도 그건 인정하시더라. 하지만 제3자 입장에서 보니 그렇게 보인건 사실이고, 어머니도 ‘저런 부분은 너가 알아서 해라’고 말씀하셨다. 그 이후로 많이 바꿨다. 빨래도 하고 (설거지할 그릇에) 물도 부어넣고”라고 말했다.  

오민석은 부정적인 반응에도 감사하다는 말을 더했다. 그는 “반응 자체가 저한테는 고맙다. 예능에 출연하는 큰 목적 중 하나는 저라는 사람을 알리는 것인데 어떤 이미지든 저란 사람을 알려놓고 반응이 오는 것 아닌가. 좋던 안 좋던 이 직업을 하는 사람으로서는 좋은 일인 듯하다”고 밝혔다. 

한편 오민석은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도진우 역을 맡아 김설아 역을 맡은 조윤희와 로맨스 호흡을 맞췄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