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영상] ‘n번방’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포토라인서 손석희·윤장현·김웅 언급…무슨 의미? 검찰 송치 현장(2003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밝음 기자]

3월 2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율곡로에 위치한 서울종로경찰서에서 조주빈의 검찰 송치과정이 공개됐다.

 

이날 현장에는 모습을 드러낸 조주빈은 포토라인에 자리해 말문을 열었다.(영상 참고)

 

일명 텔레그램 n번방의 ‘박사’로 불리는 그는 미성년자 등 다수의 여성을 협박해 성착취 동영상을 찍은 뒤 유료 대화방에 유포해 이익을 챙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주빈에게는 아동청소년보호법 위반(아동음란물제작) 및 강제추행·협박·강요·사기, 개인정보보호법 위반(개인정보 제공), 성폭력처벌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등의 혐의가 적용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