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다사' 김경란, 노정진과 현실 로맨스 기류? "촬영 후 개별적으로 만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나연 기자] '우다사' 김경란이 색소포니스트 노정진과 촬영 밖에서도 만난 일화를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는 캠퍼스 데이트를 펼치는 김경란, 노정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동엽은 김경란과 노정진의 데이트 모습을 본 후 "(촬영 후) 또 봤나, 솔직히?"라고 물었고, 김경란은 "그렇다"고 답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 캡처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 캡처

그는 "색소폰 레슨을 해 주셔서 연습실을 잡아서 (만났다)"고 털어놨다. 이에 신동엽은 "촬영 때도 처음 만나는 척 한 거 아니냐"며 열애 의혹을 제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김경란은 "촬영 일이 딱 정해지니까 이 분의 표현이 재밌었다. '참 우리 그날 뵙네요. 달력에 동그라미 쳐 놨어요'라고 메시지가 왔다. 근데 우리는 요즘에 달력에 동그라미 쳐 놨다는 표현을 안 하지 않나"라고 달달한 일화를 전했다.

이를 들은 신동엽은 "나도 한다. 나도 해. 할아버지 제삿날 동그라미 다 한다. 온통 동그라미다"라며 김경란의 콩깍지에 발끈하는 모습을 보여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