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부터 운동뚱’ 김민경, 양치승은 훈련되지 않은 유민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도원 기자] 김민경이 양치승을 유민상으로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

18일 공개되는 ‘오늘부터 운동뚱’에서는 양치승 관장에게 치킨 맛있게 먹는 팁을 전수하는 김민경의 모습이 그려진다

혹독한 트레이닝을 마친 후 치킨집을 방문한 김민경은 폭풍 먹방을 하는 펼치는 양치승 관장의 모습에 “훈련되지 않은 유민상 같다”라며 놀라워했다. 이어 김민경은 “관장님은 나에게 운동 트레이닝을 시키고 나는 관장님에게 먹는 트레이닝을 시키겠다”라며 맛있게 먹는 노하우를 선보였다.

오늘부터 운동뚱 / 오늘부터 운동뚱 캡처
오늘부터 운동뚱 / 오늘부터 운동뚱 캡처

그러던 중 양치승 관장은 왜 빨리 다음 음식이 나오지 않냐며 버럭 했고 이에 김민경은 “유민상이 온 것 같다. 먹는 양은 안 진다 욕심나는 인물이다. 운동만 안 하면 맛있는 녀석들에 들올 수 있다.”라며 인재발굴에 대한 의지를 보였다.

하지만 양치승 관장은 “모습이 비슷해질까 봐 싫다”라며 단칼에 거절했고, 김민경은 “거 근육을 살로 만들겠다”라며 속내를 밝혀 시청자의 기대감을 불러 일으켰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민경은 치킨 60마리를 걸고 성인 남자와 팔씨름 한판승을 벌인 모습도 공개된다.

방송은 오늘 저녁 6시 유튜브 ‘맛있는 녀석들’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