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돌고 도는 사랑의 힘”…‘무엇이든 물어보살’ 유튜버 아이엠엄빠, 코로나19로 힘든 대구에 작은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유튜버 아이엠엄빠가 대중들에게 받은 사랑을 되돌려주는 행보로 온기를 전하고 있다. 

지난 17일 유튜브 채널 ‘아이엠엄빠’에 “대한민국 힘내세요. 대한민국 국민들 화이팅!”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아이엠엄빠는 “살면서 마음에 여유가 없어서 누구를 도와야 한다고 생각을 못 하고 살았는데 현재 너무 분에 넘치는 사랑을 받아서 행복하다”라며 “나도 누군가에게 이런 행복을 나누어주고 싶어 제가 대구에 살고 있기도 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했다”라고 밝혔다. 

‘아이엠엄빠’ 캡처

그러면서 고생하는 경북대학교병원 의료진에게 작지만 음료 8박스를 후원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직접 차에 음료를 실은 그는 병원에 방문해 음료를 전달했고, “다른 지역에서 오셔서 이렇게 힘내주셔서 감사하다. 제가 큰 것을 한 건 아니지만 이렇게라도 도움이 되면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라며 거듭 감사의 말을 전했다. 

아이엠엄빠는 “팀장님 말씀 들어보니까 지금도 많이 힘들고 마스크도 구하기 힘들다고 한다. 많이 응원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당부의 말을 덧붙이기도 했다.  

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 캡처

이렇게 받은 사랑을 또 다른 사랑으로 베푸는 그의 행보는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네티즌들은 “도움을 받는 사람에서 도움을 주는 사람으로..앞으로도 쭉 건강하게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비록 타지에서 응원하지만 한국에 코로나로 고생하시는 모든 분들 힘내세요!! (unk****)”, “여기에 댓글보면 제 마음이 맑아지는 것 같습니다. 저는 대구에서 주방용품점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제가 도울 수 있는게 없을까 생각하다가 냉동식품이 많이 오는 언박싱 영상을 보면서 냉장고를 보내드리면 좋을거라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발송주소지로 냉장고를 보내드릴테니 오시는 트럭기사에게 주소 말씀드리면 따로 배송비 없이 댁까지 보내드릴겁니다.힘내세요 (부자주**)”, “이렇게 힘든 시기에 누굴 돕는 다는 건 쉽지 않은 결정과 선택일텐데 선뜻 나서주셔서 도와주시는 모습에 오늘 또 한번 감동을 얻고 갑니다. 원래 유튜브는 자극적인 컨텐츠로 사람들의 이목을 끄는 경우도 많아서 보기에 좀 거북하게 느껴질때도 있었는데 아이엠엄빠님의 유튜브 영상들을 접할때마다 항상 편안한 마음으로 보고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요. 힘든 시기일수록 서로 봉사하고 도와서 코로나 19를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영상 감사하고 타인을 도와주셔서도 감사합니다. 저도 보고 많이 봉사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H**)”, “와 진짜 착하십니다 자신이 받은 만큼 베푸시는 그 마음ㅎㅎ 사람 진짜 선하시네요  남들 처럼 계속 받기만 하지도 않으시고 그러니까 구독자가 하루에 2만명씩 느시는 거에요 기부에 기짜도 모르는 중학생인 저에게 기부라는 첫 발을 걷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본 받을게요 번창하세요 (후원****)”, “사랑은 그렇게 흘러갑니다...나의 조국 대한민국...지금은 뉴욕에 살지만 힘듬 사람 같이 도와주고 같이 살아요....희준이 아빠랑 우리 희준이..받은 사랑만큼 나눠 주신 사랑 감동입니다 (Aud****)” 등 반응을 보이며 감동을 전했다. 

최근 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 아이엠엄빠는 아내가 20년 지기 절친한 친구와 불륜을 했고, 현재 홀로 아이를 키우고 있는 사연을 공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방송 후 그를 많은 사람들이 응원의 메세지를 보냈고, 싱글대디는 유튜브 채널 ‘아이엠엄빠’를 개설하며 방송에서 못다한 이야기를 전하기도 했다. 

특히 그의 안타까운 사연에 사람들은 작은 후원물품과 후원금을 보내며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고, 이에 언박싱 영상을 게재하며 고마움을 전했다. 

현재 그의 구독자 수는 18.2만 명으로 많은 사랑에 후원물품과 후원금은 다음 달까지만 받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