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브루클린 네츠, 케빈 듀란트 포함 4명 코로나19 확진 공개…NBA 선수 확진 사례 7건으로 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미국 프로농구(NBA)서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다시금 등장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블리처 리포트는 18일(한국시간) 오전 브루클린 네츠의 케빈 듀란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브루클린에서는 듀란트 이외에도 3명의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케빈 듀란트
케빈 듀란트

구단의 공식 성명에 따르면 1명은 증상이 없으며, 1명은 코로나19 증상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의 이름은 공개되지 않았다.

현재 4명의 선수는 모두 팀 내과 의사의 관리 하에 격리 조치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NBA 선수들의 확진 사례는 뤼디 고베르(루디 고베어), 도노반 미첼, 크리스티안 우드에 이어 총 7건으로 늘어나게 됐다.

구단별로 보면 유타 재즈에 2명,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에 1명, 브루클린 네츠에 4명이다. 현재 NBA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리그가 잠정 중단된 상태다.

한편, 케빈 듀란트는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시절 입은 아킬레스건 파열 부상으로 인해 시즌아웃 판정을 받은 상태다.

이 때문에 2019/2020 시즌 내 복귀는 없을 것이라고 인터뷰에서 선을 그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