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기, '지라시'서 사연 공감에 기분 좋은 에너지 전파까지 "역시 믿고 찾는 '동네오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일명 개가수(개그맨+가수) 영기가 기분 좋은 하이텐션 에너지를 선물해 눈길을 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이하 '지라시')에 게스트로 출연한 영기가 화제다.

이날 영기는 "개그맨 가수 영기 오빠야"라며 깜찍한 손하트와 함께 유쾌한 흥을 대방출했다. 영기는 남다른 매력으로 '지라시' 청취자들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영기 / 서울, 정송이 기자
영기 / 서울, 정송이 기자

그 후 영기는 팬들을 향한 애정은 물론, DJ 문천식과 두터운 친분을 자랑해 눈길을 모았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해피투게더’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한 소감 등 진솔한 모습으로 입담도 뽐냈다.

다채로운 리액션으로 흥부자 면모를 증명한 영기는 ‘동네오빠 (Prod.플레이사운드)’와 ‘동전인생’ 무대로 시원시원한 라이브와 쉴 틈 없는 안무 등 언제나 찾고 싶은 동네오빠 면모까지 잊지 않았다. 

이외에도 영기는 청취자들의 사연에 공감하며 응원 메시지도 전달하거나, “지금은 (내 건강이) 괜찮다. 억지로 새로운 코너를 만들어서 ‘지라시’에 고정 시켜줬으면 좋겠다”며 유쾌하게 마지막 인사도 건넸다. 

한편 영기는 현재 '동네오빠 (Prod.플레이사운드)'로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국내 최초 대작 트롯 뮤지컬 '트롯 Show 뮤지컬 트롯연가'로 관객도 만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