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이아현, 美 사재기 실태 공개…해외에서 휴지 사재기가 벌어진 이유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이아현이 미국의 사재기 현장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17일 이아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국 캘리포니아 플러튼 현 상황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식구들이 target 갔다가 미국 시민들의 사재기에 놀라 보내온 사진이에요. 물도 휴지도 빵도 고기도 다 팔려서 없다네요”라며 “화장실 휴지케이스 안에 있는 휴지까지 털어간대요 ㅠㅠ. #미국엘에이 #거기도 코로나에 두려워하고 있네요”라고 전했다.

이아현 인스타그램 
이아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미국의 마트인 ‘target’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휴지와 빵 등 각종 진열대는 텅 비어있었고, 코로나19로 인한 사재기 현장이 이목을 끌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여기 뉴햄프셔주도 화장실 휴지, 핸드 세니타이저, 핸드솝 다,,, 솔드아웃인지 일주일 되어갑니다”, “타겟이 이 정도라뇨”, “허걱ㅠㅠ 어떻게 해요ㅠ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근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일본, 미국 등 해외에서 휴지 사재기 현상이 일어났다.

이는 마스크 원료와 같은 화장지 원료가 중국에서 수입이 끊겨 곧 살 수 없게 된다는 등의 가짜뉴스가 돌면서 일어난 상황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화장지를 훔쳐 가는 일도 비일비재하게 일어나며 비합리적인 행동이라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