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설운도, 임영웅 진 등극 축하…“새로운 트로트계 영웅 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설운도가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의 무대를 극찬하며 진 등극을 축하했다.  

지난 15일 설운도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우리의 트롯 영웅들에게 설운도가 한 말씀 드립니다!’는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 속 설운도는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진선미를 차지한 임영웅, 영탁, 이찬원에게 축하의 말을 전하고, 특히 진 임영웅의 무대를 극찬했다. 

설운도는 “지금 모든 국민들이 코로나 사태로 힘겨운 싸움을 벌이고 있지만 그래도 일주일에 한 번은 즐거움과 감동으로 시름을 잊고 있다. 바로 미스터트롯 때문”이라며 “그 영광의 주인공은 바로 임영웅 씨”라고 입을 열었다. 

설운도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설운도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설운도는 진 임영웅에 대해 “예선부터 참으로 뛰어난 노래 실력을 보여줬다”며 "사람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는 깨끗하고 부드러운 그러면서도 힘있는 목소리와 음색에다 당찬 자신감과 비주얼, 그리고 매너까지 갖추고 나와 일찌감치 새로운 트롯계 영웅의 등장을 예고했다”고 칭찬했다. 

그는 “트롯 선배 가수의 한 사람이자 미스터트롯에 참여한 레전드의 한 사람으로서 임영웅 후배의 우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특히 결승에서 마지막까지 선전한 영탁 씨 등 나머지 6명의 경연자들도 누가 진이 되더라도 손색이 없는 기량을 보여준데 대해 찬사를 보낸다”고 최종 7인 모두에게 축하와 찬사의 말을 전했다. 

임영웅 인스타그램
임영웅 인스타그램

특히 설운도는 임영웅의 무대에 대해 극찬했다. 그는 임영웅이 결승에서 부른 ‘배신자’에 대해 “국민 가요인 트롯이 이렇게 깊은 감동과 울림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영웅 군은 미스터트롯에서 보여준 것”이라며 “이것은 제가 그동안 방송에서도 말했듯이 영웅 군에게 제가 배워야 하는 대목이기도 하다”고 겸손한 자세를 보여줬다. 

마지막으로 설운도는 ‘미스터트롯’이 이끈 제2의 트로트 전성기에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오랫 동안 침체돼 있던 우리 전통가요와 트롯이 미스트롯으로 부활해 이제 미스터트롯에서 꽃을 피우고 있다”며 “얼마 전까지만 해도 생각할 수 없었던 이런 일이 가능하게 만들어준 미스터트롯에게 무엇보다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감사 인사를 했다. 

한편 설운도는 다음주부터 유튜브를 통해 ‘미스터트롯’ 출연자들의 무대를 분석하고 리뷰하는 시간을 가지겠다고 예고했다. 

‘미스터트롯’은 지난 15일 결승 결과 발표를 마지막으로 종영했다. 임영웅이 진을 차지했으며 영탁이 선, 이찬원이 미의 자리에 올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