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속보] 경북 안동시 코로나19 확진 신천지교인 7명 추가, 총 34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북 안동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 잇따른다.

안동시는 2일 신천지 교회 신도 7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추가 발생 브리핑하는 권영세 시장 [안동시 제공]
코로나19 추가 발생 브리핑하는 권영세 시장 [안동시 제공]

이에 따라 안동에는 코로나19 환자가 34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22명은 신천지 교인이고 5명은 이스라엘 성지순례단이다.

시는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사람을 파악해 자가에 격리하고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기로 했다.

또 추가 환자 이동 경로로 드러난 사업장 등에는 방역 조치한 뒤 일시 문을 닫기로 했다.


추천기사